“얘네 다 내가 데려왔어” 말단 보조에서 ‘첼시 여왕’ 된 이 여자

“얘네 다 내가 데려왔어” 말단 보조에서 ‘첼시 여왕’ 된 이 여자

무대꽁 0 119 11.24 12:26

9be35831442cceb81c4054bb5573f398_644134166.jpg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마리나 그라놉스카야. 많은 축구 팬들에겐 익숙한 이름이다. 영국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첼시의 그라놉스카야 이사가 올해 골든보이 시상식에서 유럽 최우수 축구 구단장으로 선정됐다.

시상식을 주최한 이탈리아 언론 뚜또스포르트를 비롯해 많은 유럽 언론이 현지시간 23일 그라놉스카야 이사의 수상 소식을 일제히 보도했다.

1975년생으로 올해 마흔여섯 살인 그라놉스카야 이사는 러시아 출신이다. 캐나다 국적도 갖고 있다.

그는 현 시점 ‘축구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으로 꼽힌다. 2018년 포브스지는 그를 ‘세계 스포츠계에서 가장 파워풀한 여성’ 5위로 선정하기도 했다.

그라놉스카야 이사는 첼시 구단주인 러시아 대부호 로만 아브라모비치의 수석 대리인이기도 하다. 대대로 부자인 집에서 태어나 세계 100위권 내, 수십조 원 수준의 막대한 재산을 가진 아브라모비치와 달리 그라놉스카야 이사는 대학 졸업 후 일반 직장인으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그라놉스카야 이사는 1997년 아브라모비치 소유 업체 중 한 곳에 보조 직원으로 처음 입사했다.

그는 그룹 내에서 입지를 서서히 넓혀 나갔다. 아브라모비치가 첼시를 사들인 2003년엔 런던으로 함께 자리를 옮겼다. 이후 첼시의 선수 영입 및 계약 관련 업무를 담당하다 2010년엔 구단주 대리인으로 임명됐다.

2013년엔 첼시 이사진으로 합류했고, 이듬해 최고경영자 자리에까지 올랐다. 그야말로 ‘밑바닥부터’ 한 계단씩 밟아 올라온 셈이다.

그라놉스카야 이사의 이름 앞에 붙는 수식어는 많다. 대표적인 게 ‘첼시의 여왕’, 그리고 ‘협상의 귀재’다. ‘먹튀’ 논란이 종종 벌어지긴 하지만 대개 될성부른 선수들을 ‘제 때 데려와 잘 쓰고 잘 팔아치운다’는 평을 듣는다. 2013년 조세 무리뉴 감독을 첼시로 다시 데려온 것도 그라놉스카야 이사였다.

‘원하는 것은 반드시 얻어낸다’는 그라놉스카야 이사의 태도는 그에게 ‘철의 여인’이라는 수식어도 붙여줬다.

첼시 팬들은 그라놉스카야 이사의 수상에 ‘당연히 받을 만한 상이었다’며 찬사를 보내고 있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6 ‘데이트 폭력’ 물의 정지석 4일 복귀…“몸 상태 지장 없어” 느바신 13:33 2
1055 "SON 10번 논란" 콘테, "ST와 똑같아... 손흥민은 월클 특성 갖췄어" 방구뿡 13:33 1
1054 “콘테 체제 최고의 경기, 10번 역할 익숙해지고 있다” 손흥민 향한 극찬 방구뿡 13:33 1
1053 "맨유 이적 스포" 즐라탄, "80억 규모 깜짝 입단식 내가 망쳤어" 야이그걸 13:33 1
1052 해트트릭 욕심에 100m 전력 질주한 호날두, 동료 선택 못 받았다 꼬꼬마 13:33 0
1051 "황희찬 완전 영입, 中 구단주가 주저... 시즌 후 가능성" 英 매체 야이그걸 07:29 2
1050 새축 똥망 꼬꼬마 07:29 0
1049 다름이 전반부터 삽질이냐 토토벌개빡장군 07:29 0
1048 "코치직 사임" 캐릭, 맨유와 완전 결별..."결정 존중한다" 느바신 07:29 0
1047 이관희·이재도 이적생 듀오가 해냈다…LG 탈꼴찌 느바신 07:29 0
1046 "SON에 밀렸던" 전 토트넘 메시, 이적 후 대폭발 "유럽에 충격 안길 것" 꼬꼬마 12.03 4
1045 농구 쓰나미네 삼청토토대 12.03 2
1044 "현역 유일 커밍아웃" 선수… "FIFA서 연락 안왔다" 토토왕토기 12.03 3
1043 3할 도루왕인데 실책이 무려 29개…유격수 골든글러브 대혼란 무대꽁 12.03 0
1042 "이거 실화야?" NBA에서 73점 차 경기가 나오다니… 은빛일월 12.03 1
1041 김민재에 황희찬까지 "러브콜"... 한국선수에 빠진 레스터 개가튼내통장 12.03 3
1040 [b11 인터뷰] "중원의 마술사" 아길라르, "인천은 내 고향, 안양 조나탄 데려오고파" (베스트 일레븐)… 샤프하게 12.03 2
1039 바르사 韓 3인방, 결국 유럽 정착 실패...FIFA 징계의 "나비효과" [엑`s 이슈] 샤프하게 12.03 3
1038 즐거운 아침입니다. 토토벌개빡장군 12.03 1
1037 김민재에 황희찬까지 "러브콜"... 한국선수에 빠진 레스터 방구뿡 12.03 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경험치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