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상 4위권 경쟁 종료" 맨유, 에버턴에 0-1 충격패

"사실상 4위권 경쟁 종료" 맨유, 에버턴에 0-1 충격패

삼청토토대 0 16,833 04.11 00:43

89c164160842c3d6349ceda761a7b1d4_1813871956.jpg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에버턴에 덜미를 잡히며 4위권 경쟁에서 멀어지게 됐다.

맨유는 9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2라운드에서 에버턴에 0-1로 패했다. 이로써 맨유는 7위(승점 51)에 머물렀고, 에버턴은 17위(승점 28)로 강등권과의 격차를 벌렸다.

원정팀 맨유는 4-2-3-1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호날두, 산초, 브루노, 래쉬포드, 마티치, 프레드, 텔레스, 매과이어, 린델로프, 완-비사카, 데 헤아가 선발 출격했다.

홈팀 에버턴은 4-3-3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고든, 르윈, 히샬리송, 델프, 앨런, 이워비, 콜먼, 고드프리, 킨, 미콜렌코, 픽포드가 출전했다.

맨유가 먼저 포문을 열었다. 전반 9분 래쉬포드가 페널티 박스 부슨에서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으나 픽포드의 선방에 막혔다.

픽포드가 다시 한번 빛났다. 전반 12분 브루노가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래쉬포드가 헤더로 돌려 놨지만 픽포드가 막아냈다.

홈팀 에버턴이 먼저 웃었다. 전반 27분 이워비가 내준 공을 고든이 아크 정면에서 슈팅했다. 이 공이 매과이어의 몸에 맞고 굴절되며 그대로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에버턴이 기세를 탔다. 전반 36분 히샬리송이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오른발로 강력한 슈팅을 한 것이 또다시 수비에 맞고 굴절됐다.

이번엔 데 헤아가 막아냈다. 맨유가 이른 시간 교체를 단행했다. 전반 37분 프레드가 빠지고 포그바를 투입시켰다. 이후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지만 득점은 나오지 않으면서 에버턴이 1-0으로 앞선 채 전반이 마무리됐다.

후반에도 맨유는 점유율을 높이며 주도권을 가져왔지만 이렇다 할 기회를 잡지 못했다. 결국 맨유가 승부수를 띄었다. 후반 18분 래쉬포드와 마티치를 빼고 엘랑가와 마타를 넣으며 공격적으로 나섰다.

맨유가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 35분 포그바가 아크 정면에서 때린 슈팅을 픽포드가 잡아냈다. 맨유가 파상공세를 펼쳤지만 에버턴 육탄 방어에 막혔다. 후반 38분 좌측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완-비사카가 슈팅까지 이어갔지만 에버턴에 수비에 막혔다.

픽포드가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다. 후반 추가시간 매과이어가 건넨 패스를 호날두가 곧바로 슈팅했지만 몸으로 막아내며 실점을 내주지 않았다. 결국 한 골을 지켜낸 에버턴이 1-0으로 승리하며 경기는 종료됐다. 




다음드티비 오픈 채팅


#해외축구중계#nba중계#메이저리그중계#프리미어리그중계#라리가중계#분데스리가중계#손흥민중계#리그앙중계#세리에A중계#챔스중계#유로파중계#다음드티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98 "재능 있는 선수에 대한 모욕!" 맨유 "아픈 손가락" 우호 여론 폭발 토토벌개빡장군 2021.11.16 627
1997 국농 언읍 개어렵네 토까꿍 2021.11.16 627
1996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샤프하게 01.31 630
1995 "SON 리버풀서 뛴다면 무조건..." 냉혹한 명장의 저격 "아이러니" 개가튼내통장 02.17 630
1994 "훈련 때는 월클인데…" 랑닉, "17G 1골" 공격수에 조언 삼청토토대 01.19 631
1993 토트넘 2월 무시무시해진다...손흥민, 로메로 돌아오고 트라오레와 디아즈 합세 시 무대꽁 01.27 631
1992 [오피셜] 논란 속 라이프치히로 간 "바르사 포그바" 모리바...발렌시아 임대 무대꽁 01.30 631
1991 SON이 월드컵 포스터 정중앙에!..."메시와 어깨 나란히" 금팔찌 02.05 631
1990 "한 명만 영입해도 성공"…SON의 새로운 공격 파트너는? 오우야 2021.12.19 633
1989 콘테, 포체티노와 모리뉴 ‘데자뷰’ 간신히 모면...손흥민 결장 토트넘, 3부리그 21위 팀에 "혼쭐" 오우야 01.10 634
1988 "인간승리" 에릭센, 마침내 현역 복귀한다 "특별 인연 2개팀 급부상↑" 샤프하게 2021.11.16 635
1987 "제발 돌아가자".. 메시, 가족들 압박에 바르셀로나 복귀 고민 샤프하게 01.24 635
1986 레드냅, "당장 콘테가 원하는 선수 영입해야"...킨은 "토트넘을 누가 가?" 삼청토토대 01.26 636
1985 "맞대결 3연승" 이관희 "상대 앞선 둘의 연봉, 조만간 내 통장에 들어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분노의조루뱃 2021.12.13 637
1984 손흥민보다 공격P 많다..."조용한 강자" 웨스트햄 윙어를 주목하라 토토왕토기 02.21 637
1983 "선수 복귀" 원하는 조송화, 가처분신청 결과 왜 늦어지나 방구뿡 01.26 638
1982 "시스템 문제 NO" 극단으로 치닫나, "클럽 레코드" 최악 경기력에 감독 폭발 대도남 02.21 638
1981 즐거운 아침입니다. 은빛일월 01.10 639
1980 日 공격수 아사노, "사우디전, 기회 주어지면 일본에 승리 안길 것" 이꾸욧 01.30 639
1979 "충격의 감독 경질" KIA...이(李)들이 후보다 꼬꼬마 2021.11.02 640
다음드티비 공식텔레그램
토토사이트 큐어벳
토토사이트 유니벳
토토사이트 다이너스티
토토사이트 골인벳
토토사이트 피스벳
경험치 랭킹